서울 오늘(27일) 벚꽃 개화했다… 관측 98년사상 제일 빨라
상태바
서울 오늘(27일) 벚꽃 개화했다… 관측 98년사상 제일 빨라
  • 박희숙 기자
  • 승인 2020.03.27 16: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7일 서울기상관측소에 핀 벚꽃 (사진제공=기상청)
27일 서울기상관측소에 핀 벚꽃 (사진제공=기상청)

[서울=월드투데이] 박희숙 기자 = 서울의 벚꽃이 27일 개화했다. 1922년 서울에서 벚꽃 개화시기 관측을 시작한지 98년만에 가장 빨리 개화했다.

이날 기상청은 올해 서울의 벚꽃 개화시기가 지난해(4월3일)보다 7일, 평년(4월10일)보다 14일 빠르다고 발표했다.

종전까지 서울의 가장 빠른 벚꽃 개화일은 2014년의 3월 28일이었으며, 2018년에는 4월2일에 개화하여 두 번째로 빨랐다.

기상청은 올해 벚꽃이 평년보다 빨리 개화한 이유로, 2~3월 평균기온이 높고 일조시간도 길었기 때문이라고 분석했다.

서울의 벚꽃 개화는 서울기상관측소의 왕벚나무를 기준으로 한다.

벚꽃과 같이 한 개체에 많은 꽃이 피는 다화성 식물은 한 나무에서 임의의 한 가지에 세 송이 이상 꽃이 활짝 피었을 때를 개화로 본다.

기상청이 벚꽃 군락단지로 지정한 여의도 윤중로 일대는 아직 벚꽃이 개화하지 않았다. 지난해 여의도 윤중로의 벚꽃 개화일은 4월4일이었다.

서울을 제외한 다른 주요도시에서도 예년보다 벚꽃이 빨리 피었다. 대구는 3월21일, 부산·울산·광주 3월23일, 제주·대전 3월24일, 전주·강릉은 3월26일 개화가 관측됐다.

박희숙 기자    phs@iworldtoday.com


기사 URL : http://www.iworldtoday.com/news/articleView.html?idxno=304387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