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와대, 윤미향 논란 입자 묻자 "입장 없어…자꾸 청와대 끌어넣지 말길"
상태바
청와대, 윤미향 논란 입자 묻자 "입장 없어…자꾸 청와대 끌어넣지 말길"
  • 김우정 기자
  • 승인 2020.05.19 15: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청와대(사진제공=청와대 홈페이지)
청와대(사진제공=청와대 홈페이지)

[서울=월드투데이]김우정 기자= 청와대는 19일 정의기억연대(정의연)의 위안부 피해자 지원 활동과 관련, 윤미향 더불어민주당 당선인을 둘러싼 논란에 대해 "자꾸 청와대를 끌어넣으려고 하지 않았으면 좋겠다"고 밝혔다.

청와대 핵심 관계자는 이날 춘추관에서 기자들과 만나 윤 당선인 관련 질문에 "(윤미향) 당선인은 더불어시민당 당선인"이라고 전제한 뒤 "당선인이기 때문에 당에서 대응을 하고 있다"고 말했다.

이 핵심 관계자는 청와대가 윤 당선인 관련 논란에 입장을 표명하지 않는 부분에 대해 "(윤 당선인 논란은) 앞으로 할 국정과도 관계가 없다"며 "그 부분은 정리된 입장이 없고, 제가 드릴 말씀이 없다고 한 것"이라고 밝혔다.

그는 "당에서 충분히 대응하고 있지 않느냐"고 되물으며 "(청와대를) 자꾸 끌어넣으려고 하지 않았으면 좋겠다"고 덧붙였다.

김우정 기자    kwj@iworldotay.com


기사 URL : http://www.iworldtoday.com/news/articleView.html?idxno=304650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