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이징 코로나19 집단감염 100명 돌파… 타지역 급속 확산에 '제2의 악몽' 우려
상태바
베이징 코로나19 집단감염 100명 돌파… 타지역 급속 확산에 '제2의 악몽' 우려
  • 서정만 기자
  • 승인 2020.06.16 11: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베이징 신파디 농수산물 시장. 사진=뉴스1
베이징 신파디 농수산물 시장 (사진=뉴스1)

[월드=월드투데이]서정만 기자=중국이 수도 베이징(北京)에서 '코로나19' 확진자가 지난 11일 다시 발생하며 확진자 수가 100명을 돌파, 비상신호가 켜졌다.

16일 중국 국가위생건강위원회에 따르면 지난 15일 전국에서 40명의 코로나19 신규 확진자가 발생했고 사망자는 없었다.

신규 확진자는 베이징에서만 27명이 발생했으며, 허베이(河北)성과 쓰촨(四川)성에서 각각 4명과 1명이 보고됐다. 해외 역유입 신규 확진 사례는 8명이다.

중국 본토 내 코로나19 상황은 베이징 펑타이(豊臺)구의 대형 농수산물 시장인 신파디(新發地) 도매 시장을 중심으로 집단 감염이 확산하고 있다.

쓰촨성의 확진자는 베이징을 방문한 뒤 감염된 것으로 알려지며 각 도시는 긴장하고 있다. 다른 신규 확진자들도 대부분 신파디 시장과 관련이 있으며, 이를 통해 2차 감염이 이뤄지고 있는 것으로 파악된다. 랴오닝성에서 확진 판정을 받은 2명도 모두 신파디 시장 방문자다.

베이징은 지난 11일 신규 확진자 1명을 시작으로 12일에는 확진자 6명, 13일과 14일에는 36명으로 대폭 늘어나며 15일에도 27명의 신규 확진자가 나오며 두 자릿수 발병이 지속되고 있다.

문제는 이번 바이러스 전파가 어디서 시작됐는지는 아직 확인되지 않고 있다는 점과 신파디 시장에서 근무했던 사람 및 그 가족, 밀찹 접촉자들이 코로나19를 광범위하게 재확산시키고 있다는 점이다.

한편, 중국 정부가 코로나19 확진자 공식 통계에 넣지 않는 무증상 감염자는 15일 하루 동안 6명 늘어났다.

서정만 기자    sjm@iworldtoday.com


기사 URL : http://www.iworldtoday.com/news/articleView.html?idxno=304823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