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회에서 또" 교인 1700명 관악구 왕성교회서 12명 확진… 새로운 집단감염지
상태바
"교회에서 또" 교인 1700명 관악구 왕성교회서 12명 확진… 새로운 집단감염지
  • 정윤경 기자
  • 승인 2020.06.26 11: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뉴스1)
관악구 선별진료소 (사진=뉴스1)

[서울=월드투데이]정윤경 기자= 서울 관악구 신림동에 소재한 왕성교회에서 오늘(26일) 신도 4명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으며 지금까지 12명이 감염됐다. 왕성교회는 교인이 1700여명에 달하는 대형교회다.

26일 관악구에 따르면 지난 24일 왕성교회 교인 1명이 확진되고 이어 25일 7명, 이날 4명이 추가로 확진되며 12명의 확진자가 발생했다.

가장 먼저 관악구 서원동에 거주하는 31세 여성(관악 90번)이 지난 25일 아침에 확진판정을 받았다. 

역학조사에 따르면 이 환자는 18일 교회 성가대 연습에 참여, 19일과 20일 교회 MT에 참여한 것으로 확인됐다.

이어 신원동 거주 30세 여성(관악 95번), 미성동 거주 30세 남성(관악 96번)이 같은 날 확진 판정을 받았으며, 이들은 관악 90번과 지난 19일과 20일 이틀간 접촉한 것으로 나타났다. 관악 90번 환자의 감염경로는 아직 조사 중이다.

방역당국은 이 교회를 포함해 교회가 운영하는 어린이집을 임시폐쇄하고, 관련 확진자가 교사로 근무하는 이대부고도 폐쇄했다. 또한 예배에 참석한 학생과 이대부고 등에도 등교 중지 조처를 내렸다.

관악구는 26일 새벽 왕성교회 교인 명단을 확보해 코로나19 검사를 받으라는 문자를 발송했다. 이 교회의 21일 주일예배에 참석한 것으로 파악되는 교인은 1696명이다. 

관악구는 왕성교회 앞에 선별진료소를 설치하고, 신도들을 대상으로 검사를 진행하고 있다.

정윤경 기자    jyk@iworldtoday.com


기사 URL : http://www.iworldtoday.com/news/articleView.html?idxno=304876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