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본, "한국산 탄산칼륨 너무 싸 손해 본다" 반덤핑 관세 조사 착수
상태바
일본, "한국산 탄산칼륨 너무 싸 손해 본다" 반덤핑 관세 조사 착수
  • 김대현 기자
  • 승인 2020.06.29 17: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아베 신조(安倍晋三) 일본 총리]
아베 신조(安倍晋三) 일본 총리

[서울=월드투데이]김대현 기자= 일본 정부가 한국산 화학품인 탄산칼륨에 대한 반(反)덤핑 조사에 착수했다고 29일 밝혔다. 일본 재무성과 경제산업성은 이날 액정패널, 세제 등의 원료로 쓰이는 한국산 탄산칼륨에 대해 추가 과세를 부과하는 반덤핑 관세를 적용할지 조사를 개시한다고 밝혔다.

일본 정부는 이번 조사가 일본 동종 업계의 요청에 따른 것으로, 한국의 일본 수출규제 조치에 대한 WTO 제소와는 무관하다는 입장을 밝혔다.

일본의 관련업계 단체는 지난 4월 말 한국 기업들이 탄산칼륨을 저렴하게 수출해 손해를 보고 있다며 한국산에 반덤핑 관세를 물려달라고 신청했다.

일본정부는 일본 정부가 고시한 29일부터 1년 이내에 한국 수출가격과 정상가격 등을 조사해 자국 산업에 실질적 피해가 있는지 사실관계 확인 후 반덤핑 관세를 부과할 것인지 결정할 방침이라고 밝혔다. 지난해 일본이 한국에서 수입한 탄산칼륨은 약 5300t이다.

일본 정부는 현재 한국산 수산화칼륨, 철강제 관연결구류 등 2개 품목에 대해 반덤핑 관세를 물리고 있다.

김대현 기자    kdh2875@daum.net


기사 URL : http://www.iworldtoday.com/news/articleView.html?idxno=304880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