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원순 고소인, 2차피해 관련 조사 위해 경찰 출석…신상과 피해 내용 등 유출
상태바
박원순 고소인, 2차피해 관련 조사 위해 경찰 출석…신상과 피해 내용 등 유출
  • 정윤경 기자
  • 승인 2020.07.14 16: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박원순 시장 성추행 고소인의 변호인이 공개한 비밀대화 초대 화면
박원순 시장 성추행 고소인의 변호인이 공개한 비밀대화 초대 화면

[서울=월드투데이]정윤경 기자= 박원순 전 서울시장을 성추행 등의 혐의로 고소한 전직 비서 A씨가 14일 자신에게 온·오프라인을 통해 일어난 2차 가해 관련 조사를 받기 위해 경찰에 출석했다.

서울지방경찰청은 이날 오전 피해자 A씨를 불러 고소인 조사를 했다고 밝혔다. A씨 측이 2차 가해를 수사해 달라고 경찰에 고소장을 제출한 지 하루 만이다.

A씨를 대리하는 김재련 변호사는 전날 기자회견에서 "인터넷에서 고소장이라고 떠돌아다니는 그 문건 안에는 사실상 피해자를 특정할 수 있는 부분들이 들어있다"며 "해당 문건을 유포한 자들에 대해 적극적으로 수사해 처벌해달라는 고소장을 냈다"고 밝혔다.

박 전 시장의 사망 소식이 알려지면서 사회관계망서비스(SNS)와 인터넷 커뮤니티에는 A씨 고소장이라는 제목의 정체불명의 글이 퍼지며 특정 인물을 고소인으로 지목하며 사진 등 잘못된 신상이 유포됐다.

또한 여권 지지자가 다수 모인 온라인 커뮤니티 등에서는 피해자의 신상을 색출하고 '(비서진 목록 등을 토대로 고소인이 누구인지) 좁혀 가겠다', '책임을 묻겠다'며 A씨를 향한 근거 없는 소문과 비난 등이 난무했다.

이로 인해 피해자는 "2차 피해로 더한 고통을 겪고 있다"고 호소했다.

경찰 관계자는 "그동안 수집한 자료 등을 바탕으로 관련 내용을 검토하여 법과 원칙에 따라 엄중 조치할 방침"이라고 밝혔다.

정윤경 기자    jyk@iworldtoday.com


기사 URL : http://www.iworldtoday.com/news/articleView.html?idxno=304930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