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 김문수다, 국회의원 3번 했어!" 코로나19 검진 동행 요구 경찰에 언성높인 김문수
상태바
"나 김문수다, 국회의원 3번 했어!" 코로나19 검진 동행 요구 경찰에 언성높인 김문수
  • 김대현 기자
  • 승인 2020.08.20 14: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김문수 전 경기지사 페이스북 캡쳐)
(사진=김문수 전 경기지사 페이스북 캡쳐)

[서울=월드투데이]김대현 기자= 김문수 전 경기지사가 지난 16일 지하철 국회의사당역에서 경찰의 동행 요구를 거부하며 실랑이를 벌인 사실이 드러났다.

김 전 지사는 17일 자신의 페이스북에 경찰 세 명이 코로나19 검사를 이유로 강제 연행하려 한다는 상황을 영상으로 올렸다.

그는 당시 '김문수TV' 방송을 마치고 사랑제일교회 예배를 다녀온 일행 S씨와 지하철을 기다리던 중 정복 경찰 3명과 마주쳤다. 그들은 김 전 지사와 S씨에게 다가와 강제 검진 대상인 S씨의 주소지인 인천 영종도 보건소로 강제 연행조치를 시도하며 김 전 지사에게도 함께 갈 것을 제안했다.

그러자 김 전 지사는 경찰을 향해 "내가 김문수인데! 내가 국회의원 세 번 했어" 라며 "왜 나보고 가자고 하는가. 사람을 뭘로 보는가. (S씨와) 같이 있었으면 다 잡아가나. 혐의가 있어야지"라며 강하게 항의했다.

경찰은 S씨가 자가격리를 위반해 강제 연행 대상이라는 점을 알리고 김 전 지사에게 S씨와 함께 있어 그런거라 설명하며 동행을 요청했으나, 김 전 지사는 "언제부터 경찰이 남의 건강을 신경 썼는가. 당신들 이러면 안 된다. 내가 국회의원을 세 번 했다"라고 언성을 높였다.

김 전 지사는 페이스북에 "거세게 항의했더니 (경찰은) 그제야 싫으면 안 가도 된다고 했다. 세상에 이런 '코로나 핑계 독재'가 어디 있는가"라며 "코로나 핑계로 이런 황당한 꼴을 당할 사람이 저뿐만이 아닐 것이라 생각하니 심란하다"라고 적었다.

앞서 김 전 지사는 코로나19 양성 판정을 받은 차명진 전 의원과 함께 15일 광화문 집회에 참석한 바 있다.

김대현 기자    kdh2875@daum.net


기사 URL : http://www.iworldtoday.com/news/articleView.html?idxno=305056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