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9호 태풍 '마이삭' 오늘 오후부터 세진다… "'바비'보다 더 강력할 것"
상태바
제9호 태풍 '마이삭' 오늘 오후부터 세진다… "'바비'보다 더 강력할 것"
  • 황희진 기자
  • 승인 2020.08.30 16: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9월 3일 0시 제9호 태풍 마이삭 예상 위치 (사진=윈디)
9월 3일 0시 제9호 태풍 마이삭 예상 위치 (사진=윈디)

[서울=월드투데이]황희진 기자= 제9호 태풍 마이삭(Maysak)이 30일 늦은 오후 본격적으로 북상한다. 내달 3일 부산 등 영남지역을 관통하며 강원 동해안으로 빠져나갈 것으로 보인다.

30일 기상청에 따르면 이날 오전 9시 기준 태풍 마이삭은 필리핀 마닐라 동북동쪽 910㎞ 해상에서 시속 3㎞의 느린 속도로 이동하고 있다. 중심기압은 975hPa(헥토파스칼)이며 최대풍속은 시속 115㎞, 초속 32m 이며 강도는 ‘중’ 이다.

오후부터 태풍 남동쪽에 위치한 고기압에 의해 북서쪽으로 밀어 올려져 우리나라를 향해 북상할 전망이며 오후 들어 '강'으로 세진다.

30일 늦은 오후부터 이동 속도를 높여 31일 오후 밤 오키나와에 접근, 2일 오전 9시경 서귀포 남쪽에 접근하며 우리나라에 영향을 미칠 것으로 보인다.

기상청에 따르면 2일 오후 7시경 제주도를 가까이 지나, 3일 오전 부산 부근에 상륙해 경남 지역을 관통할 것으로 보인다.

3일 오전 9시쯤에는 강릉 동남동쪽 약 90㎞ 부근 해상으로 이동하며 우리나라를 빠져나가 4일 오전 러시아 블라디보스토크 북쪽 육상에서 온대저기압으로 소멸할 것으로 예상된다.

기상청은 "태풍 경로는 미세하게 달라질 수 있으나 2일 밤부터 3일 새벽 사이 남해안에 상륙해 내륙을 통과하는 경로가 가장 확률이 크다"고 설명했다.

태풍은 오키나와 해상에서 '매우 강'으로 세력을 키워 우리나라를 지나는 2일 밤에서 3일 오전 사이 '매우 강'~'강' 수준을 나타낼 것으로 보인다.

얼마전 지나간 제8호 태풍 바비가 중심기압 최저 945hPa의 ‘매우 강’한 태풍이었으나, 제9호 태풍 마이삭은 중심 기압이 935hPa까지 떨어져 바비보다 더 강한 태풍으로 발전할 것으로 예상된다.

황희진 기자    hhj@iworldtoday.com


기사 URL : http://www.iworldtoday.com/news/articleView.html?idxno=305097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