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현석, 4억 여 원 해외 원정도박 혐의 모두 인정
상태바
양현석, 4억 여 원 해외 원정도박 혐의 모두 인정
  • 최지원 기자
  • 승인 2020.09.09 15: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뉴스1)
양현석 전 YG엔터테인먼트 대표 (사진=뉴스1)

[서울=월드투데이]최지원 기자= 양현석 전 YG엔터테인먼트 대표(50)가 첫 재판에서 해외 원정도박 혐의를 모두 인정했다.

9일 서울서부지법 형사9단독 박수현 판사는 도박 혐의로 기소된 양 전 대표의 첫 공판기일을 열었다.

양 전 대표는 2016년 7월부터 2019년 1월28일까지 총 24회에 걸쳐 미국 라스베이거스 카지노에서 지인 5명과 함께 약 4억원 상당의 도박을 한 혐의로 기소됐다.

이후 재판에서 양 전 대표 변호인 측은 "공소사실을 모두 인정한다"고 했으며, 양 전 대표를 비롯한 피고인 전원 도박 혐의를 인정했다.

앞서 경찰은 양 전 대표를 상습도박 혐의로 검찰에 송치했으나, 검찰은 판례와 도박 횟수 등을 고려해 상습도박 혐의를 불기소 처분했다.

양 전 대표의 다음 재판은 10월 28일 오후 2시에 열린다.

최지원 기자    cjw@iworldtoday.com


기사 URL : http://www.iworldtoday.com/news/articleView.html?idxno=305137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