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에서 영양수액 맞은 노인 3명 확진… 주사 놓은 간호조무사는 3일 사망
상태바
부산에서 영양수액 맞은 노인 3명 확진… 주사 놓은 간호조무사는 3일 사망
  • 정윤경 기자
  • 승인 2020.10.08 15: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 송파구 선별진료소 (사진=뉴스1)
코로나19 선별진료소 (사진=뉴스1)

[부산=월드투데이]정윤경 기자= 8일 부산에서 이틀 연달아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 5명이 발생했다. 2명은 감염경로가 불분명하고 3명은 한 집에서 주사를 맞은 것으로 알려졌다.

8일 부산시 보건당국은 이날 오후 1시30분 기준 추가 확진자는 5명이라고 밝혔다.

469번 확진자와 473번 확진자는 코로나19 의심증상을 느끼고 의료기관 선별진료소를 찾아가 코로나19 검사를 받은 결과 '양성' 판정을 받았다.

470번, 471번, 472번 확진자도 의심증상이 나타나 보건소 선별진료소에서 검사를 받고 확진됐으며, 역학조사 결과 470번, 471번, 472번 확진자는 최근 한 집에 모여 영양수액주사를 맞았다는 공통점을 발견했다.

주사를 놓아준 간호조무사는 지난 3일 사망한 것으로 파악됐다.

시 보건당국은 해당 간호조무사가 지인의 연락을 받고 470~472번 확진자에게 주사를 놓아주며 접촉한 것으로 보고있다.

숨진 간호조무사는 병원 소속은 아니며, 전화 연락을 받고 집에 방문해 영양 수액 주사를 놓은 것으로 알려졌다. 숨진 간호조무사는 장례를 치러 사후 코로나19 진단 검사는 할 수 없는 상황이다.

시 보건당국은 확진된 3명 이외에 다른 접촉자가 더 있을 것으로 보고 역학조사 범위를 넓힐 계획이며, 집에서 개인적으로 주사를 맞은 시민들은 가까운 보건소에서 코로나19 검사를 받으라고 당부했다.

이날 기준 부산지역 누적 확진자는 473명, 자가격리 인원은 4256명이다.

정윤경 기자    jyk@iworldtoday.com


기사 URL : http://www.iworldtoday.com/news/articleView.html?idxno=305261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