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국 '비상사태 선포'...반정부 시위 수개월 째
상태바
태국 '비상사태 선포'...반정부 시위 수개월 째
  • 서정만 기자
  • 승인 2020.10.15 13: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태국 반정부 시위대가 세손가락으로 경례하고 있다. 사진=뉴스1
태국 반정부 시위대가 세손가락으로 경례하고 있다. 사진=뉴스1

 

[국제=월드투데이]서정만 기자= 태국에서 젊은층을 중심으로 오랫동안 금기시되어온 왕실 비판과 군주제 개혁, 헌법 개정을 요구하는 반정부 시위가 수개월 째 이어지자 태국 정부가 15일 새벽 시위대 진압을 위해 비상사태를 선포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시위대는 이날 오후 새 집회를 열 계획이어서 시위대와 경찰간 충돌이 불가피할 것으로 예상된다.

태국 정부는 "많은 사람들이 방콕에서 불법 집회를 열고 국가 안보에 영향을 미치는 엄중한 행동을 저질렀다"며 비상사태를 선포했다. 또 시위대는 며칠 전부터 총리실 밖에 진을 치고 왕실 진입 차량을 방해하는 등 시위가 계속 되고 있는 가운데 비상사태가 발령됐다.

블룸버그통신에 따르면 시위대는 정부의 비상사태 선포에도 이날 오후 4시 라차프라송 교차로에서 집결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현재 태국에서는 5명 이상 집회가 금지되고 공포를 조성하거나 국가 안보에 영향을 미치는 뉴스 또는 온라인 메시지를 발행할 수 없고, 또한 당국이 지정한 건물에 접근도 할 수 없다.

정부의 비상사태 선포는 시위대가 며칠 전부터 총리실 밖에 진을 치고 왕실 진입 차량을 방해하는 시위를 벌이고 있는 가운데 나왔다.

마히돌대 정치학과 시리부나부드 부교수는 "비상사태가 수개월 째 이어진 시위에 기름을 부은 꼴이 됐다"며 "시위대는 정부가 그들의 요구를 수용하지 않는 것에 화가 나 있기 때문에 비상사태 선포에도 계속해서 시위를 이어갈 것"이라고 말했다.

서정만 기자    sjm@iworldtoday.com


기사 URL : http://www.iworldtoday.com/news/articleView.html?idxno=305286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