OPEC 사무총장 “상반기 국제유가 하방 리스크” 우려
상태바
OPEC 사무총장 “상반기 국제유가 하방 리스크” 우려
  • 박철원 기자
  • 승인 2021.01.04 16: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월드투데이=박철원 기자]모하메드 바르킨도 석유수출국기구(OPEC) 사무총장은 3일(현지시간) 상반기 국제유가의 하방 리스크를 지적했다.

블룸버스통신 등에 따르면, 바르킨도 사무총장은 이날 OPEC과 러시아 등 비(非) OPEC 산유국 협의체인 'OPEC 플러스'(OPEC+) 전문가 회의에서 “올해 상반기 유가 전망은 상당히 엇갈린다. 여전히 많은 하방 리스크가 있다”고 했다.

이 같은 발언은 OPEC+의 2월 산유량 수준 논의를 위한 4일 공식 회의 개최를 하루 앞두고 나왔다는데 관심이 모아진다.

이날 회의에서 사우디아라비아를 비롯한 일부 산유국들은 오는 2월 산유량을 늘리는데 대해 매우 조심스러운 태도를 취한 것으로 전해졌다.

앞서 OPEC+ 석유장관들은 올해 1월 산유량을 종전보다 하루 50만 배럴 늘리기로 하면서 1월부터 매달 회의를 열어 그다음 달의 생산량을 결정하기로 한 바 있다.

한편, 바르킨도 사무총장은 “세계 경제는 올해 하반기 강하게 반등할 것으로 보이지만 여행이나 관광, 레저 등 분야는 코로나19 이전 수준을 회복하기까지 수년이 걸릴 수 있다”고 전망했다.

그러면서 “상당수 국가에서 사회, 경제적 억제 조치가 여전하고, 바이러스의 새로운 변이 등장에 대한 우려도 있다”고 부연했다.

<사진제공 연합뉴스>

박철원 기자    iworldtoday@iworldtoday.com


기사 URL : http://www.iworldtoday.com/news/articleView.html?idxno=306027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