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성군, 소상공인 보호 지원 '으뜸'
상태바
장성군, 소상공인 보호 지원 '으뜸'
  • 월드투데이
  • 승인 2014.02.10 22: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출이자 차액 및 점포임대료 등 지원.. 지역상가 활성화에 큰 도움

장성군이 소상공인 지원을 위한 다양한 시책을 펼쳐 지역상가 활성화에 큰 도움을 주고 있다고 지난 10일 밝혔다.

군은 지난 2010년 소상공인 지원에 대한 조례를 제정하고 관내에 사업장과 주소 및 거소를 두고 있는 영세한 소상공인들이 경제적으로 자립할 수 있는 다양한 제도적인 장치를 마련했다.

먼저 대출이자 차액 3%를 지원하고, 군과 업무협약을 맺은 6개 금융기관이 자체 2%를 경감해 주는 등 총 5%의 대출이자를 보조하고 있다. 이에 현재까지 관내 소상공인 102명이 8천1백여만원의 이자차액을 지원받았다.

또 92명에게 보증수수료 4천6백여만원을 지원하고, 점포임대계약자의 경제적인 자립을 위해 38명에게 1억4천여만원의 점포임대료도 지원했다.

특히 전남신용보증재단 장성지점을 유치하는 성과를 거뒀다. 이에 재단의 보증서를 발급받기 위해 상인들이 기존의 화순지점까지 가야하는 시간 및 경제적 비용 등의 불편함을 덜게 했다.

아울러, 지금까지 2,021개 업체가 328억원의 신용보증 자금을 이용할 수 있도록 도와 신용보증을 이용하는 소기업과 소상공인을 대폭 늘리게 되는 계기가 됐다.

군은 올해도 1억 5천만원의 군비를 투입해 매월 소상공인 대출이자 차액 및 보증수수료를 지원하는 등 영세상가가 안정적이고 성공적인 상업 활동을 누릴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방침이다.

군 관계자는 "타 지자체보다 더욱 많은 지원이 이뤄지고 있다"며 "앞으로도 다각적인 제도와 시책 마련으로 영세상가 보호와 지역경제 활성화에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월드투데이    webmaster@iworldtoday.com


기사 URL : http://www.iworldtoday.com/news/articleView.html?idxno=42963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