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남구, 孝사랑 착한식당 120개 지원
상태바
강남구, 孝사랑 착한식당 120개 지원
  • 조성구 기자
  • 승인 2014.02.18 10: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4월부터 어르신 음식값 할인하는'孝사랑 으뜸업소' 120개 지정 지원

▲ 강남구, 孝사랑 착한식당 120개 지원

강남구(신연희 구청장)는 70세 이상 어르신에게 음식 값을 할인, 어르신을 우대하는 음식점을『孝사랑 으뜸업소』로 지정해 지원한다고 18일 밝혔다.

강남구는 지난 해 12월, 이 같은'孝사랑 으뜸업소' 40개소를 시범 운영한 바 있는데 이번에 120개소로 대폭 늘려 운영한다는 것이다. 내달 14일까지 구청 홈페이지나 위생과, 각 동 주민센터, 한국외식업중앙회 강남지회 등에 전화 또는 팩스로 신청하면 된다.

강남구는 주택가나 아파트주변의 업소를 우선 선정해 어르신들이 편하게 이용하시도록 한다는 방침인데 오는 4월부터 확대된다.

'孝사랑 으뜸업소'로 지정된 업소는 지역 어르신들에게 20∼50%까지 자율적으로 음식 값을 할인 해주고 ▲현판 보급 ▲연말 우수업소 표창실시 ▲명품음식점 탐방 참가 ▲맛집 가이드북 수록과 함께 ▲음식 포장용기와 포장백, 공동찬기, 조리복과 위생모 등 음식문화개선 물품을 지원 받는다.

박춘봉 위생과장은 "지난해『孝사랑 으뜸업소』를 이용하신 어르신들의 만족도가 매우 높았고 업소들의 반응도 좋았다"면서, "자연스럽게 효를 실천하는 이번 사업에 많이 동참하여 주시기 바란다"고 말했다.

 

조성구 기자    webmaster@iworldtoday.com


기사 URL : http://www.iworldtoday.com/news/articleView.html?idxno=46393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