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남인강, 3천만원 쏜다
상태바
강남인강, 3천만원 쏜다
  • 조성구 기자
  • 승인 2014.02.20 17: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1부터 6년간 강남인강으로 공부한 이모군 SKY 모두 합격

[월드투데이 조성구 기자]
강남구(구청장 신연희)는 '강남구청 인터넷 수능방송'(이하 강남인강)회원 중 지난 해 뛰어난 성과를 낸 학생 71명을 선발해 총 3천만 원의 장학금을 전달한다고 20일 밝혔다. 이들에게 수여될 장학금은 모두 '강남인강' 교재 제작사인 수경출판사, 천재교육, 이지수능교육 등이 후원하는데 별도의 전달식은 갖지 않고 개별 전달할 방침이다.

강남구는 지역적인 한계 등 여러 제약을 극복하고 '강남인강'을 통해 꿈을 이룬 학생들 중 ▲대학합격부문에 11명 ▲성적 우수부문에 30명 ▲성적향상부문 25명 및 올 해 새롭게 추가된 ▲검정고시에 합격부문 5명 등 총 71명의 장학생을 선발했는데, 구는 '강남인강 장학생 선정위원회'를 구성하고 총 327명의 신청자를 영역별로 2차에 걸쳐 엄정하고 공정한 심사를 마친 후 지난 17일 '강남인강' 홈페이지(http;//edu.ingang.go.kr)에 자세히 공개했다.

한편 대학합격부문 최우수학생으로 선발된 '이강토 군'은 중학교 1학년때부터 사설학원 대신 '강남인강'으로 6년간 꾸준히 공부해 지난 입시에서서울대, 연세대, 고려대 등에 모두 합격한 후 다음 달, 연세대 의예과 진학을 앞두고 있는데, '강남인강'으로 기초를 튼튼히 했던 것이 대학합격의 비결이라고 꼽았다.

또한 신설된 검정고시부문 수상자 '이주영 학생(만15세)'은 "중2때 교우관계 문제로 다니던 학교를 자퇴하고 두려움이 컸지만 '강남인강'을 통해 자신감을 되찾고 '정신과 의사'가 되어 자신과 같은 어려움을 겪는 학생들을 도와주고 싶다는 꿈까지 갖게 되었다"고 말했다.

지난 2004년 개국한 '강남인강'은 중학 과정부터 고교 과정까지 1,095개 의 국내 제일의 명강의를 연회비 3만원(강남구민 2만원)만으로 저렴하게 이용할 수 있도록 강남구가 제공하고 있는 최강의 온라인교육 사이트다.

성용수 교육지원과장은 "'개천에서 용 난다.'는 말은 옛말이 되었다고 할 정도로 계층간, 지역간 교육격차가 큰 것이 사실이다"면서, "어려운 환경에 굴하지 않고 '강남인강' 과 함께 꿈에 도전하는 많은 학생들을 위해 더욱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조성구 기자    webmaster@iworldtoday.com


기사 URL : http://www.iworldtoday.com/news/articleView.html?idxno=47817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