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남구, 샤이니·엑소 강남홍보대사 위촉
상태바
강남구, 샤이니·엑소 강남홍보대사 위촉
  • 조성구 기자
  • 승인 2014.02.24 11: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샤이니, 엑소 강남 관광홍보맨 된다. K-pop 열풍 한류관광으로

▲ 강남구, 샤이니·엑소 강남홍보대사 위촉

[월드투데이 조성구 기자]
강남구(구청장 신연희)는 오는 26일 오전 10시와 28일 오전10시 30분에 구청 큰 회의실에서 한류스타 '샤이니(SHINee)'와 '엑소(EXO)'를 '강남 홍보대사'로 각각 위촉한다고 밝혔다.

강남구는 지난 2012년 '관광진흥과'를 신설하고 관광정보센터 건립, 강남 시티투어 트롤리버스 운영 등 적극적인 관광 진흥 정책을 벌여 지난해 서울을 다녀간 방문 외국 관광객의 약 50.8%인 510만 명이 강남을 방문케 하는 쾌거를 올리며 신흥 국제관광도시로 주목받고 있다.

이번엔 최근 대세 한류스타인 '샤이니'와 '엑소'를 '강남 홍보대사'로 새로 위촉해 보다 친숙한 방법으로 강남구를 알림으로써 외국인들의 방문을 더욱 늘려 올해 구가 세운 외국 관광객 800만 유치 목표에 박차를 가하겠다는 전략이다.

K-pop 열풍의 주역이자 중국, 일본, 베트남, 태국, 대만 등 세계 도처에서 최고 인기를 누리고 있는 가장 핫한 한류스타인 '샤이니'와 '엑소'야말로 전 세계를 누비며 강남 관광열풍을 불러일으키며 강남관광홍보맨으로 활동해 줄 적임자라 할 수 있겠다.

강남구는 오는 3월부터 공항, 여객터미널 등에 '샤이니(SHINee)'와 '엑소(EXO)' 이미지를 활용, 와이드칼라 광고를 표출할 예정인데, ▶인천공항 ▶김포공항 ▶제주공항 ▶도심공항터미널 등 외국 관광객의 주요 입국 관문에 한류스타와 함께하는 강남 홍보 광고를 게재함으로써 해외 관광객 유치에 큰 효과가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한편 강남구는 이 밖에도 올 해도 강남관광정보센터 활성화, 한류스타거리 조성 완성 등 다채로운 관광인프라를 구축해 한류관광 정착에 박차를 가한다는 계획이다.

신연희 강남구청장은 "연예기획사가 집중해 있는 강남의 특성 상 이번 '샤이니'와 '엑소' 의'강남 홍보대사' 위촉은 외국 관광객 유치에 큰 힘이 될 것이다"면서, "앞으로도 대한민국 관광의 시작은 '강남'이 될 수 있도록 관광사업 활성화에 총력을 다 하겠다"고 말했다.

 

조성구 기자    webmaster@iworldtoday.com


기사 URL : http://www.iworldtoday.com/news/articleView.html?idxno=48928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