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도지사, 해녀 실종사고 대책상황실 방문
상태바
제주도지사, 해녀 실종사고 대책상황실 방문
  • 월드투데이
  • 승인 2014.02.24 17: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해녀실종 1명.. 사고수습 만전 당부

23일, 우근민 제주도지사는 대정읍 동일리 어촌계 해녀실종 사고수습 대책 상황실을 방문했다.

이 자리에서 우 지사는 실종자 유가족을 위로하고 수색활동에 참가하고 있는 해양경찰, 어촌계원, 지역주민 등 관계자들을 격려했다.

또한 배석한 관계 공무원에게는 사고수습에 적극적인 지원을 할 것을 지시했다.

해녀 실종사고는 지난 21일 오전 9시경 동일리 어촌계 해녀 12명이 마을어장에 입어하여 소라조업을 한 후 오후 2시경에 11명은 뭍으로 나왔으나 해녀 1명이 실종되는 사고가 발생함에 따라, 선박 32척(도 어업지도선, 해경정, 어선)과, 공무원, 수협 및 어촌계, 군인, 지역주민 등 3일동안 1,060명의 인원이 동원되어 대정읍 일대 해안가 수색 및 바다속 수색활동을 벌이고 있으나 아직까지도 실종자를 찾지 못하고 있는 상태다.

 

월드투데이    webmaster@iworldtoday.com


기사 URL : http://www.iworldtoday.com/news/articleView.html?idxno=49196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