몰디브 국가 비상사태…미국 우려 표명 "헌법 자유 복원하라"
상태바
몰디브 국가 비상사태…미국 우려 표명 "헌법 자유 복원하라"
  • 주은혜 기자
  • 승인 2015.11.05 20: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몰디브 국가 비상사태…미국 우려 표명 "헌법 자유 복원하라"

[월드투데이 주은혜기자] 미국이 4일 몰디브에서 국가 비상사태가 선포된 것에 대해 깊은 우려를 표명하였다.

앞서 압둘라 야민 몰디브 대통령은 대규모 반정부 시위를 이틀 앞둔 4일 국가 비상사태를 앞으로 30일 동안 유지한다고 밝혔다. 야민 대통령은 "모든 시민의 안전과 국가 안보를 위해 비상사태를 선포한다"고 말했다.

존 커비 미 국무부 대변인은 "몰디브 정부가 비상사태를 종식해 시민들의 헌법적 자유를 즉각적으로 복원할 것을 미국은 촉구한다"고 말문을 열었다.

이어 커비 국무부 대변인은 이어 "나시드처럼 정치적으로 기소되고 구금되는 일이 중단될 것을 촉구한다"고 덧붙인 바 잇다.

나시드는 몰디브 제1야당인 몰디비안민주당(MDP)의 대표이자 전 대통령으로 올 초 반테러법 위반혐의로 13년형을 받고 수감 중에 있다.

 

주은혜 기자    wndmsgp357@naver.com


기사 URL : http://www.iworldtoday.com/news/articleView.html?idxno=178558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