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키, 성추행 파문 손길승 회장의 조카손녀딸…‘달샤벳 탈퇴 후 뭐했나보니’
상태바
비키, 성추행 파문 손길승 회장의 조카손녀딸…‘달샤벳 탈퇴 후 뭐했나보니’
  • 김경은 기자
  • 승인 2016.05.27 01: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비키

[월드투데이 김경은기자]

가수 출신 연기자 비키가 화제다.

비키는 과거 2011년 달샤벳 미니 앨범 'Supa Dupa Diva'로 데뷔하여 약 1년 만에 그룹을 탈퇴하고 JTBC 뉴스 기상캐스터로 활동한 바 있다.

출처=온라인커뮤니티

이후 연기자로 변신하면서 ‘백다은’이라는 예명으로 바꾸었으며 영화 ‘바리새인’으로 연기자로서 데뷔하였다.

영화 바리새인 촬영 당시 백다은은 ‘노출 연기’를 감행해 화제의 중심에 서기도 했으며 해당 영화는 ‘걸그룹 출신 최초 노출 영화’라는 문구로 홍보되기도 했다.

이후 백다은은 ‘착한 처제’, ‘P.S. 걸’ 등의 영화에 연달아 출연하면서 연기자로서의 입지를 다졌다.

백다은은 달샤벳 데뷔 당시, 최근 성추행 파문으로 물의를 일으켰던 sk텔레콤 손길승 회장의 조카 손녀딸인 것으로 알려져 화제를 모은 바 있다.

손길승 명예회장의 성추행 혐의사건은 현재 수사 중이며 여종업원 강제 추행 혐의 사실은 CCTV를 통해 확인 되었다고 전해졌다.
 

김경은 기자    kyoonee411@naver.com


기사 URL : http://www.iworldtoday.com/news/articleView.html?idxno=194846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