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 핫스타
전혜빈 SNS 발언, 무슨 글 올렸기에..
(사진= KBS)

[월드투데이 김유라 기자] 배우 전혜빈이 최근 개인 SNS에 올린 글이 화제다.

전혜빈은 1일 서울 영등포구 KBS 별관 2층 대본연습실에서 열린 ‘국시집 여자’ 기자간담회에 참석해 “(최순실 게이트 관련 글)을 올렸다가 회사 실장님에게 살짝 혼났다”고 말문을 열었다. 

이어 전혜빈은 “좀 예민한 부분이다. 이렇다 저렇다 소신을 자랑하고 싶은 건 아니었다”며 “나라가 건강하지 못한 상태인 것 같아서 나라가 어수선할지 모르겠지만 밤공기를 마셔보는 건 어떨까 생각한 거다. 답답한 일이 있어도 시원한 걸 생각해보자는 마음에서 쓴 글귀였다”고 말했다.

10월 31일 전혜빈은 개인 SNS를 통해 "캐리녀 방송하고 있나요? 나라가 어 순실해서 모두 화가 났나요? 그래도 시월의 마지막 밤이니 잠시 창을 열고 가을바람을 마셔요"라는 글을 게재한 바 있다.

한편 전혜빈이 출연하는 ‘국시집 여자’는 작은 국시집에서 적막하게 살아가고 있는 여자 미진(전혜빈 분)에게 관심을 가지는 유부남 진우(박병은 분)의 긴장감 넘치는 관계를 그린다.

<저작권자 © 월드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유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