북한 신형 '고출력 엔진 시험 성공'
상태바
북한 신형 '고출력 엔진 시험 성공'
  • 정다미 기자
  • 승인 2017.03.20 12: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월드투데이 정다미기자]북한이 신형 고출력 엔진 지상분출 시험을 했다고 19일 조선중앙통신이 보도했다.

조선중앙통신의 보동에 따르면 이날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새형의 대출력 발동기 제작정형을 보고 받으시고 이른 새벽 몸소 서해 위성 발사장에서 나오시어 기술적 특성과 지상분출 시험 준비 실태를 지도하시었다.”고 전했다.

사진출처 =Nesfirst IK

또 “새형의 대출력 발동기 지상분출 시험은 연소실의 추진력 특성과 터빈 펌프장치, 조절계통, 각종 변들의 동작 정확성, 구조적 안정성과 믿음성을 비롯한 대출력 발동기의 전반적인 기술적 지표들을 확증하는데 목적을 두고 진행됐다.“ 고 전했다.

조선중앙통신은 국방과학자, 기술자들은 지난 시기의 발동기 보다 비추진력이 높은 대출력 발동기를 완전히 우리식으로 새롭게 연구 제작하고 첫 시험에서 단번에 성공했다고 주장했으며, “우리식으로 설계 제작한 새 대출력 발동기의 시동 및 차단 특성, 발동기 동작 전 과정에서 여소실의 추진력 특성과 터빈 펌프장치, 조절 계통들을 비롯한 모든 계통들의 기술적 지표들이 예정 값에 정확히 도달하여 안전하게 유지됐고, 구조적 믿음성도 충분히 보장된다는 것이 확증됐다고“ 주장했다.

 

정다미 기자    dami3075@hanmail.net


기사 URL : http://www.iworldtoday.com/news/articleView.html?idxno=218675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