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흥식 금감원장 “원장 직속 금융소비자 보호위원회 설치할 것”
상태바
최흥식 금감원장 “원장 직속 금융소비자 보호위원회 설치할 것”
  • 오준석 기자
  • 승인 2017.09.11 14: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최흥식 금감원장 / 사진= 뉴시스

최흥식 신인 금융감독원장이 금융 소비자 보호 강화를 위해 원장 직속 자문기구로 금융소비자보호위원회를 설치하기로 했다.

최흥식 신임 금감원장은 11일 취임사에서 "금융감독 본연의 업무는 소비자 보호"라며 원장 직속 자문기구로 금융소비자보호위원회를 설치 계획을 밝혔다.

금융소비자보호위원회에서는 주요 감독 제도를 시행하기 전 소비자 보호 관점에서 제도가 적정한 지를 중점 심의하는 기구다. 최흥식 원장은 "기구의 실효성을 높이도록 위원의 절반을 시민단체, 학계, 언론 등 전문가로 구성할 것"이라고 말했다.

최흥식 금감원장은 "금융시스템 건전화도 결국은 소비자들이 제대로 수혜를 받을 수 있는 여건을 만드는 것이라고 생각한다"며 "금융소외자나 소비자에 대한 배려가 충실하지 못했던 측면이 있어 앞으로는 소비자 보호에 더 신경쓸 것이다"고 했다.

최 원장은 '자문기구 설립으로 새 정부의 공약이기도 한 소비자보호처를 별도 독립기구화하는 방안은 늦춰지거나 무산되는 것은 아니냐'는 물음에는 "자문기구는 소비자 보호라는 시대적 과제로 필요하다고 생각해서 만든 것으로 소임에 충실하겠다는 것"이라며 확대해석을 경계했다.

금융당국은 내년 정부 조직개편을 앞두고 하반기부터 본격적인 논의를 시작할 것으로 알려졌다.

최흥식 금감원장은 또 민원·분쟁 조기경보시스템을 도입해 민원유발 상품과 불완전판매 유형 등을 분석하고 그 결과를 감독 및 검사와 연계하겠다고 덧붙였다.

오준석 기자    mail.mediaworks@gmail.com


기사 URL : http://www.iworldtoday.com/news/articleView.html?idxno=227518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