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월드이슈
보라카이, 예전 모습 찾기위해 26일부터 6개월간 공식 폐쇄

필리핀 당국이 오는 26일 유명 휴양지 보라카이를 폐쇄하기로 최종 결정했다.

미국 CNN방송은 현지 경찰의 말을 인용해 17일(현지시간) 필리핀 정부가 6개월 동안 일시적으로 폐쇄하는 보라카이 섬의 환경정화 활동이 관광객들에 의해 방해되지 않도록 전경을 투입할 것이라고 보도했다.

필리핀 정부는 관광객들을 보라카이 섬에서 내보내기 위해 138명의 군중 해산부대를 포함해 총 600명여명의 경찰을 배치할 예정이다.

폐쇄기간 동안 보라카이 섬에 입장이 가능한 사람은 보라카이 주민, 업무 관련 공무원, 건설노동자, 재건 사업 및 교육 관계자와 시설 근무자 뿐이다. 

완다 테오 필리핀 관광장관은 "이달 26일부터는 보라카이의 방문이 금지되지만 기존에 머물던 관광객에 한해서는 오는 4월 말 전까지 보라카이 체류를 허용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저작권자 © 월드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송은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