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월드이슈
캐나다 인도 음식점 폭발로 15명 부상...의심 용의자 추적 중
폭발이 일어난 인도 음식점 '봄베이 비헬' /사진=CBC뉴스 캡처

24일(현지시간) 캐나다 온타리오주의 한 음식점에서 폭발이 일어나 15명이 다쳤다.

CBC뉴스 등 현지매체에 따르면 이날 밤 10시30분께 온타리오주 미시소거의 인도 음식점 '봄베이 비헬'(Bombay Bhel)에서 폭발이 발생했다.

현지 경찰은 "20대로 보이는 두 명의 남성이 식당 내부의 폭발 장치를 이용해 폭파시켰고, 폭발 직후 현장에서 도망쳤다"며 "도망친 두 명을 추적 중이다"라고 전했다.

현장에 있던 목격자는 "건물에서 폭발이 어디서 발생했는지, 당시 얼마나 많은 사람들이 자리에 있었는지 모르겠다"고 전했다.

인근 콘도에 묵었던 앙드레 라리브 역시 "TV를 보던 중 갑자기 큰 폭발음이 울렸다"고 밝혔다.

현지 의료 당국은 이번 폭발로 15명이 다쳤다고 밝으며, 3명은 중태에 빠져 외상센터로 이송됐다. 나머지 12명은 경상을 입었다고 전하며, 정확한 범행 원인은 아직 밝혀지지 않았다.
 

<저작권자 © 월드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송은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