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양의 계절’ 그때 길에서..
상태바
‘태양의 계절’ 그때 길에서..
  • 신다영 기자
  • 승인 2019.08.13 20: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사진=KBS2

[월드투데이= 신다영 기자] 8일 방송된 KBS 2TV 일일드라마 '태양의 계절'에서는 최태준(최정우 분)이 양 실장(서경화)을 매수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채덕실은 딸 샛별이와 함께 산책하고 있었다.

그때 길에서 윤시월을 만났다.

윤시월은 샛별이에게 인사를 건넸다.

"윤시월(윤소이)이 어머니 친아들이 오태양(오창석)이라는 것을 알고 있다"며 "처음부터 다 알고 양지 그룹에 복수하려 시집온 거다"고 말했다.

오태양이 "그게 무슨 말이냐"고 하자, 윤시월은 "넌 날 잘 모른다. 내가 얼마나 무서운 여잔지. 그러니까 앞으로 날 동정하지 말고, 미안해하지도 마라. 부탁한다"고 전했다.

신다영 기자    wn301s@nate.com


기사 URL : http://www.iworldtoday.com/news/articleView.html?idxno=252312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