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애의 맛’ 오픈한 조희경과 그의 언니에게 축하 선물을 건넸다
상태바
‘연애의 맛’ 오픈한 조희경과 그의 언니에게 축하 선물을 건넸다
  • 신다영 기자
  • 승인 2019.09.03 09: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TV조선 연애의 맛2 방송캡처

[월드투데이= 신다영 기자] 천명훈의 소개팅녀 조희경이 처음으로 고백한 속내. 29일 방송된 TV조선 ‘연애의 맛’에선 천명훈 조희경, 이재황 유다솜 커플의 이야기가 공개됐다.

천명훈은 카페를 오픈한 조희경과 그의 언니에게 축하 선물을 건넸다.

유다솜은 힘들어하는 이재황의 모습에 "집에 갈때는 제가 운전할게요"라고 말했다.

이재황이 닭갈비를 태웠다.

유다솜은 "건강 생각하셔야죠"라며 탄부분을 떼고 먹어야 한다고 했다.

영업종료 후 두 남녀는 네 번째 데이트에 나섰다.

자리엔 김재중과 장수원도 함께했다.

조희경은 김재중의 팬. 기뻐하는 조희경을 보며 천명훈은 흡족해 했다.

신다영 기자    wn301s@nate.com


기사 URL : http://www.iworldtoday.com/news/articleView.html?idxno=256076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