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현수 장관, 민통선 지역 야생 멧돼지 총기 포획 시작
상태바
김현수 장관, 민통선 지역 야생 멧돼지 총기 포획 시작
  • 송현철 기자
  • 승인 2019.10.15 11: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민통선 지역 야생 멧돼지
▲민통선 지역 야생 멧돼지

[세종=월드투데이] 송현철 기자 = 김현수 농림축산식품부 장관은 15일 "지난 12일 민통선 지역의 야생멧돼지에서 아프리카돼지열병(ASF) 감염이 확인됨에 따라 오늘부터 민간인 출입통제선(민통선) 이북 지역의 야생멧돼지에 대한 집중적인 총기 포획이 시작된다"고 밝혔다.

김 장관은 이날 정부세종청사에서 열린 아프리카돼지열병 상황점검회의에서 “최근 연천과 철원 지역에서 아프리카돼지열병이 야생멧돼지에서도 연이어 확인됨에 따라 현장방역을 한층 더 강화해야 하는 상황”이라고 밝혔다.

▲민통선 지역  멧돼지
▲민통선 지역 멧돼지

이어 "군(軍)과 민간 엽사(사냥꾼)를 포함해 약 900명이 투입되며 경기 파주시와 양구시, 강원 인제군, 고성군 등 관련 지방자치단체에선 주민들 안전 지도에 힘써라"고 당부했다.

송현철 기자    shc@naver.com


기사 URL : http://www.iworldtoday.com/news/articleView.html?idxno=300915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