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의 받은 아베 총리...야당 의원 향해 소리 지르며 야유
상태바
주의 받은 아베 총리...야당 의원 향해 소리 지르며 야유
  • 송정수 기자
  • 승인 2019.11.07 15: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월드투데이] 송정수 기자 = 아베 신조 일본 총리가 국회에서 질의하는 야당 의원을 향해 자리에 앉은 채 소리를 지르며 야유를 해 비판을 받고 있다.

[아베 신조 일본 총리]
[아베 신조 일본 총리]

7일 아사히신문은 야권 무소속 이마이 마사토 의원이 전날 중의원 예산위원회에서 아베 총리와 측근 하기우다 고이치 문부과학상이 연루된 의혹을 받는 가케(加計)학원 스캔들과 관련해 질의를 했다고 밝혔다.

아베 총리가 부적절한 야유를 한 것은 이마이 의원과 하기우다 문부과학상이 질의와 답변을 하던 대목에서 나왔다.

이마이 의원이 2017년 공개 문서와 관련해 "문부과학성 직원이 쓴 것이냐"고 묻자 하기우다 문부과학상이 "문서에 대해서는 나는 모른다"고 답변했다.

그러자 의석에서 자민당 의원들이 이마이 의원을 비판하는 야유를 보냈고, 아베 총리도 "네가 만든 것 아니냐"고 외쳤다.

일본에서 총리가 국회에서 자신의 자리에 앉아 질의하는 의원을 향해 소리를 지르며 야유를 퍼붓는 일은 극히 드물다.

의혹을 뒷받침하는 문서의 출처를 묻는 의원에게 "네가 만든 것 아니냐"고 외쳤다는 것도 비상식적이라는 지적이 나온다.

아베 총리가 이런 야유를 하자 이마이 의원은 "엄청난 모욕"이라고 반발했다. 이에 아베 총리는 "좌석에서 발언을 한 것은 죄송하다"고 사과했지만 발언 내용은 철회하지 않았다.

다나하시 야스후미 예산위원장은 내각 관방의 니시무라 아키히로 부장관을 불러 "각료석에서 불규칙적인 발언을 하는 것을 삼가해야 한다"고 아베 총리에 주의를 줬다.

송정수 기자    sjs@naver.com


기사 URL : http://www.iworldtoday.com/news/articleView.html?idxno=301344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