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흥민 '기도 세리머니' 받은 고메스...“시즌내 돌아온다”
상태바
손흥민 '기도 세리머니' 받은 고메스...“시즌내 돌아온다”
  • 최지원 기자
  • 승인 2019.11.08 12: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월드투데이] 최지원 기자 = 손흥민(토트넘)의 태클 때문에 발목을 다쳐 수술을 받은 안드레 고메스(에버턴)가 이번 시즌에 다시 뛸 수 있을 것으로 알려졌다.

영국 프로축구 에버턴의 마르쿠 시우바 감독은 영국 언론과 인터뷰에서 "모든 상황이 좋게 흘러가고 있다. 의무팀의 보고 등을 종합할 때 고메스가 이번 시즌에 다시 뛸 수 있을 것으로 판단된다"고 밝혔다.

[안드레 고메스 인스타그램 캡처]
[안드레 고메스 인스타그램 캡처]

그는 "정확한 복귀 날짜를 꼽기는 어렵다. 하지만 처음 다칠 때 정말 상태가 심각해 보였다. 시즌 내 복귀를 100% 확신할 수는 없지만 상당히 긍정적"이라고 설명했다.

지난 4일 고메스는 토트넘전에서 손흥민의 백태클에 걸려 넘어지면서 세르주 오리에와 충돌한 뒤 발목이 골절됐다.

예상치 못한 부상으로 수술대 위에 올랐던 고메스 7일 자신의 SNS를 통해 "수술이 성공적으로 끝났다. 퇴원해서 가족과 함께 있다"면서 "응원을 보내준 팬들에게 감사드린다"는 소식을 전했다.

한편, 손흥민은 지난 7일 영국 일간지 가디언과 인터뷰에서 "세르비아 베오그라드로 떠나기에 앞서 고메스에게 문자를 보냈고, 답장이 왔다"면서 "고메스에게 정말로 미안하다고 했다"고 전했다.

그는 "고메스에게 '쾌유를 빈다. 너와 너의 가족, 동료들에게 정말로 미안하다'라는 문자를 보냈다"라며 "고메스도 수술이 끝나고 집에 돌아와서 답장을 보냈다. 내용은 밝히고 싶지 않다"라고 덧붙였다.

손흥민은 지난 7일 츠르베나 즈베즈다(세르비아)와의 2019-2020시즌 유럽축구연맹 챔피언스리그 조별리그 B4차전 원정 경기에 선발 출전해 2골을 쏟아내며 토트넘의 4-0 대승을 이끌었다.

손흥민은 후반 12분 팀의 두 번째 득점에 성공한 뒤 카메라를 향해 두 손을 모으고 머리를 숙였다.

고메스에 사과의 뜻을 담은 '기도 세리머니'였다.

최지원 기자    cjw7551@gmail.com


기사 URL : http://www.iworldtoday.com/news/articleView.html?idxno=301357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