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하철 승객 허벅지 만진 50대에 벌금 200만원”
상태바
“지하철 승객 허벅지 만진 50대에 벌금 200만원”
  • 임동호 기자
  • 승인 2019.11.11 12: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월드투데이=부산] 임동호 기자 = 지하철에서 옆자리에 앉은 여성의 허벅지를 만진 50대가 1심 재판에서 벌금 200만원을 선고받았다.

11일 부산지법은 강제추행 혐의로 기소된 A(59)씨에 대해 벌금 200만원을 선고했다고 밝혔다.

A 씨는 지난 28일 오후 1130분께 부산도시철도 1호선을 탔다.

A 씨가 앉은 옆자리엔 50대 여성 B 씨가 타고 있었다.

그는 전동차가 이동하는 사이 휴대전화를 보고 있던 B 씨의 왼쪽 허벅지를 오른손으로 기습적으로 만지며 추행했다.

A 씨는 벌금 200만원 선고와 함께 40시간 성폭력 치료 프로그램 이수 명령도 받았다.

 

임동호 기자    ldh6248@hanmail.net


기사 URL : http://www.iworldtoday.com/news/articleView.html?idxno=301374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