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국, 내년 서울대 강의 신청...과목은 ‘형사판례 특수연구’
상태바
조국, 내년 서울대 강의 신청...과목은 ‘형사판례 특수연구’
  • 문영미 기자
  • 승인 2019.12.11 10: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월드투데이] 문영미 기자 = 지난 10월 서울대 법학전문대학원 교수로 복직한 조국 전 법무부 장관이 내년 1학기에는 서울대에서 강의할 예정이다.

[지난 10월 서울대 교수로 복직한 조국 전 법무부 장관]
[지난 10월 서울대 교수로 복직한 조국 전 법무부 장관]

11일 서울대 법학전문대학원에 따르면 조 전 장관이 9일 오후 4시 20분쯤 2020년도 1학기에 ‘형사판례 특수연구’ 강의를 개설하겠다는 내용의 e메일을 통해 강의 개설 뜻을 전했다고 한다.

서울대 법학전문대학원은 지난 9월 중순부터 내년 1학기 강의 개설 신청을 받았다. 조 전 장관은 이달 8일까지 신청하지 않았으나 행정실 측의 확인 메일을 받고 하루 만에 강의 개설 의사를 보냈다고 한다.

조 전 장관은 지난 10월 14일 법무부 장관직에서 물러난 당일 오후 서울대에 복직 신청을 한 바 있다. 신청 하루 뒤 바로 승인처리 돼 교수로 복직했지만, 당시 올 2학기 강의 개선 신청 기간이 끝난 뒤였기 때문에 강의를 열진 않았다.

법학전문대학원 행정실 측은 앞서 10월에도 강의 개설 의사를 표하지 않은 교수들 대상으로 확인 메일을 한 차례 보냈는데 이때는 조 전 장관이 답을 하지 않았다고 한다.

조 전 장관이 신청한 ‘형사판례 특수연구’ 수업은 3학점 강의로 매주 토요일 오전 10시부터 3시간 동안 진행될 예정이라고 한다.

수강 신청 대상은 로스쿨 학생이고 수강 인원은 30명이다.

문영미 기자    mym@naver.com


기사 URL : http://www.iworldtoday.com/news/articleView.html?idxno=302701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