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젠 자유다!"...진중권, 동양대에 사표
상태바
"이젠 자유다!"...진중권, 동양대에 사표
  • 문영미 기자
  • 승인 2019.12.20 10: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월드투데이] 문영미 기자 = 진중권 동양대 교양학부 교수가 대학에 사직서를 제출했다.

[진중권 교수가 동양대에 사직서를 제출했다]
[진중권 교수가 동양대에 사직서를 제출했다]

진 교수는 지난 19일 페이스북에 사직서를 올리며 '오늘 마지막 수업을 마치고 미리 써놓았던 사직서를 냈다'고 썼다.

사직서에는 '일신상의 사유로 2019년 9월 10일 자로 사직하고자 한다'고 적고 괄호 안에 '최종 근무일은 오는 31일까지'라는 내용을 추가했다.

9월 10일은 문재인 대통령이 조 전 장관을 임명한 바로 다음 날이다.

그는 사직서 공개에 이어 '내가 돈이 없지 '가오'(일본어로 얼굴이라는 뜻. 체면·자존심을 의미)가 없나. 이젠 자유다!'는 글도 남겼다.

문영미 기자    mym@iworldtoday.com


기사 URL : http://www.iworldtoday.com/news/articleView.html?idxno=303104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