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스크 다음주부터 신분증 확인하고 '1인당 1주일에 2매' 살 수 있다
상태바
마스크 다음주부터 신분증 확인하고 '1인당 1주일에 2매' 살 수 있다
  • 강지영 기자
  • 승인 2020.03.05 16: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마스크를사기 위해 줄 서 있는 시민들 (사진=뉴스1)
마스크를사기 위해 줄 서 있는 시민들 (사진=뉴스1)

[서울=월드투데이] 강지영 기자 = 정부가 마스크 수급 안정화를 위해 국내에서 생산되는 마스크 전량을 직접 관리한다.

정부는 다음 주부터 마스크 구매를 출생연도에 따라 1주일에 1인당 2매로 제한하는 '5부제'를 실시한다. 공적 판매처로 공급되는 마스크의 비중은 현행 50%에서 오는 6일자로 80%까지 확대한다. 10% 이내에서 허용해온 수출은 아예 금지했다.

정부는 5일 정부서울청사에서 합동브리핑을 열고 이같은 내용의 '마스크 수급 안정화 대책'을 발표했다. 이번 대책은 오는 6월30일까지 적용된다.

정부는 마스크 수출을 전면 금지하고 공적 판매처로 공급되는 마스크 비중을 전체 생산량의 50%에서 80%로 올리기로 했다.

또한 전체 마스크 생산량도 현재 일일 1천만매 내외에서 앞으로 1개월내 일일 1천400만매로 늘리기로 했다. 마스크 생산량이 1천400만매로 늘어날 경우 하루에 공적 마스크로 1천120만매가 약국·우체국 등을 통해 공급된다.

전국민에게 마스크를 공평하게 공급하기 위한 대책도 마련됐다. 정부는 마스크 해외수출을 전면금지하고 마스크 생산, 유통, 분배 과정을 사실상 100% 관리하기로 했다.

마스크 중복구매 방지를 위해 오는 6일부터 약국은 구매자의 신분증을 확인하고 판매한다. 우체국과 농협은 중복구매 확인시스템 구축 전까지 1인 1매로 구매한도를 제한하고, 시스템이 구축되면 1인 2매로 한도를 늘린다.

다음주부터는 1인 2매로 구매가 제한되며 출생연도에 따라 5부제로 구매하게 된다. 출생연도끝 자리를 기준으로 각 요일별로 구매할 수 있다. 출생연도 끝자리가 1, 6은 월요일에 구매가능하고 2, 7은 화요일에 구매가능하다. 3, 8번은 수요일, 4, 9번은 목요일, 5, 0번은 금요일에 구매할 수 있다. 토요일과 일요일에는 주중에 마스크를 구매하지 못한 경우 전 출생연도 구매가능하다.

본인이 직접 약국·우체국·농협을 방문해 주민등록증이나 운전면허증, 여권 등 공인신분증을 제시하고 구매하는 것이 원칙이다. 부모의 자녀 마스크 대리 구매 등은 허용되지 않는다.

우체국과 농협, 약국에서 판매되는 공적마스크 가격은 기존과 동일한 수준이다. 우체국과 농협은 매일 오전 9시30분 공적 마스크 구매를 위한 번호표를 동일하게 교부할 예정이다.

강지영 기자    aiel1111@naver.com


기사 URL : http://www.iworldtoday.com/news/articleView.html?idxno=304259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