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 중구 아파트에서도 수돗물 유충 발견… "깔따구 유충 여부인지 조사 중"
상태바
서울 중구 아파트에서도 수돗물 유충 발견… "깔따구 유충 여부인지 조사 중"
  • 정윤경 기자
  • 승인 2020.07.20 12: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천시에서 발견된 수돗물 유충 (사진=뉴스1)
인천시에서 발견된 수돗물 유충 (사진=뉴스1)

[서울=월드투데이]정윤경 기자= 서울 중구 한 아파트에서 수돗물 유충으로 보이는 벌레가 발견되어 신고가 접수됐으나, 서울시 상수도사업본부는 이 벌레가 수돗물에서 나왔다고 단정 짓기는 어렵다고 밝혔다.

20일 서울시 등에 따르면 전날인 19일 오후 11시께 서울 중구 한 아파트에 거주하는 주민이 샤워 후 욕실 바닥에서 유충 한 마리를 발견했다고 중부수도사업소에 신고했다.

서울시 상수도사업본부 관계자는 오늘 새벽 신고가 접수된 곳에서 유충을 수거했으며 유충이 아파트로 유입된 경로를 파악하기 위해 조사를 진행하고 있다고 밝혔다.

상수도사업본부는 인천 수돗물에서 유충 발견 접수가 신고 된 후 6개 정수장과 101개 배수지를 일제점검, 유충이 확인되지 않았다고 밝혔다. 따라서 상수도사업본부는 정수장이나 배수지와는 관련이 없을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상수도사업본부 관계자는 "현재까지는 수돗물과는 관련이 없을 것이라고 보고 있다"고 설명했다. 이어 "다만 유충이 나왔다고 신고가 된 상황이고, 샤워를 한 뒤 발견된 만큼 (유충이) 샤워기를 통해 나온 것인지, 아니면 배수구 등을 통해 유입된 것인지 확인할 것"이라고 했다. 결과는 오늘 오후 4시쯤 나올 예정이라고 전했다.

상수도사업본부는 해당 유충이 인천, 경기도 등에서 발견된 '깔다구 유충'과 같은 종인지의 여부도 확인할 계획이다.

지난 9일 인천 서구에서 처음으로 수돗물 유충의 신고가 접수된 이후 인천 부평구, 계양구, 강화군 등에서 추가 신고가 접수되며 지난 18일까지 총 144건의 사례가 확인됐다.

정윤경 기자    jyk@iworldtoday.com


기사 URL : http://www.iworldtoday.com/news/articleView.html?idxno=304946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