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 인공지능 CCTV, 쓰레기 무단투기·고가품 도난 잡는다.
상태바
KT 인공지능 CCTV, 쓰레기 무단투기·고가품 도난 잡는다.
  • 최용환 기자
  • 승인 2020.07.22 15: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뉴스1
사진=뉴스1

 

[서울=월드투데이]최용환 기자= 일반주택가 및 아파트 등에서 상습적인 불법 쓰레기 투기로 냄새와 미관상 불편을 호소하는 집들이 많다. 또, 영업장에서는 고가품의 도난사고가 발생하기도 한다. KT는 이러한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인공지능(AI) 기술을 영상보안 서비스에 적용했다.  

KT는 22일 지능형 폐쇄회로TV(CCTV) 기가아이즈에 '버림·도난 감지 영상분석' 서비스를 출시한다고 말했다.

지능형 영상분석은 영상 속 객체를 판단하여 어떤 것이며 어떤 행동을 하는 상황인지 AI가 스스로 판단해 알려주는 기술이다. 이것은 사람이 24시간 모니터를 주시하며 확인할 할 필요가 없고, 문제가 있는 특이상황이 발생을 하면 즉시 알림을 주고 바로 대응을 할 수 있도록 하는 서비스이다.
 

'도난' 감지는 CCTV가 감시되는 영역 내에서 사람과 물건이 사라지면, AI가 즉시 이상상황을 감지하고 알림을 보내고 요청이 있을 경우 보안요원이 현장에 출동한다. 갤러리의 고가 미술품, 창고와 공장의 화물이나 고가 장비 등의 도난 방지에 활용할 수 있다.


'버림' 감지는 감시 영역에 누군가가 물건이나 쓰레기를 버리고 가는 경우 상황에 즉시 대응할 수 있으며, 차량이나 오토바이의 무단 주정차 감시, 택배나 배달 알림 등에도 사용할 수 있다.

이 기가아이즈 서비스는 CCTV 카메라 1대 기준으로 월 4400원(부가세 포함)이고 8월까지 KT 기가아이즈 신규가입자에게 카메라 설치 대수와 상관없이 2개월 무료 프로모션도 진행할 예정이다.

최용환 기자    cyjuan@hanmail.net


기사 URL : http://www.iworldtoday.com/news/articleView.html?idxno=304959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