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 올해도 자살률 OECD 1위… "10~30대 사망원인 1위 자살"
상태바
한국, 올해도 자살률 OECD 1위… "10~30대 사망원인 1위 자살"
  • 최수혜 기자
  • 승인 2020.09.22 15: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OECD 국가 연령표준화 자살률 비교 (사진=통계청)
OECD 국가 연령표준화 자살률 비교 (사진=통계청)

[서울=월드투데이]최수혜 기자= 지난해 우리나라에서 하루 평균 38명이 스스로 목숨을 끊었다. 2년째 OECD(경제협력개발기구) 회원국 중 1위라는 불명예를 유지했다.

22일 통계청은 '2019년 사망원인통계'를 발표했다. 통계청의 발표에 따르면 지난해 자살로 사망한 사람은 1만3799명으로 하루평균 37.8명을 기록했다.

자살자 수는 지난 2009년 1만5412명에서 2017년 1만2483명으로 꾸준히 줄어들다 2018년부터 다시 늘어나고 있다. 2018년에는 1만3670명, 2019년 1만3799명으로 늘었다.

인구 10만명 당 자살 사망자 수인 ‘자살률’은 전년보다 26.9명으로 전년 대비 0.9% 늘어 2년 연속 증가했다.

OECD 기준으로 우리나라 자살률은 24.6명이다. 이는 OECD평균인 11.3명에 비해 2배 이상 높은 수치로, 2018년부터 2년 연속 세계에서 자살률이 가장 높은 국가라는 불명예를 기록했다.

OECD 국가 중 자살률이 가장 낮은 국가는 터키로, 2.6명에 불과했다. 이외에 독일 9.5명, 미국 14.5명꼴이었으며, 2위인 리투아니아는 22.2명이었다.

자살 사망자를 성별로 보면 남성이 9730명, 여성이 4069명으로 남성이 2.4배 많았다. 다만 남성의 경우 전년 대비 자살률은 1.4% 하락했고, 여성은 6.7% 높아졌다.

연령별로 보면 10∼30대 사망원인 1위가 자살이었다. 특히 10대 사망자의 37.5%, 20대는 51.0%, 30대는 39.0%가 자살로 사망했다. 반면 40대 이후 모든 연령대에서는 암이 사망원인 1위를 차지했다.

최수혜 기자    csh@iworldtoday.com


기사 URL : http://www.iworldtoday.com/news/articleView.html?idxno=305174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