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경화 "코로나19로 해외여행 자제중 남편의 출국에 매우 송구"
상태바
강경화 "코로나19로 해외여행 자제중 남편의 출국에 매우 송구"
  • 최성립 기자
  • 승인 2020.10.07 12: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강경화 외교부 장관이 7일 국회에서 열린 외교통일위원회의 외교부에 대한 국정감사에 출석하고 있다. 사진=뉴스1
강경화 외교부 장관이 7일 국회에서 열린 외교통일위원회의 외교부에 대한 국정감사에 출석하고 있다. 사진=뉴스1

 

[서울=월드투데이]최성립 기자= 강경화 외교부 장관은 7일 이날 오전 국회 국정감사를 시작하면서 "국민들께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해외여행 등 외부 활동을 자제하시는 가운데 제 남편이 해외로 출국한 것에 대해 경위를 떠나 매우 송구스럽게 생각한다"라고 말했다.

강 장관은 "이와 관련해 의원님들의 질의와 질타가 있을 것으로 생각된다"며 "성실하고 진솔하게 답 드리겠다"라고 말했다.

강 장관의 배우자인 이일병 연세대 명예교수는 미국에서 2억원 정도의 요트 구입을 위해 지난 3일 출국했다.

강 장관의 배우자 출국 사실이 알려지자 외교부가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해외여행 자제 권고를 내린 상황에서 주무부처 장관의 배우자가 요트 구입 및 해외여행을 목적으로 출국한 것은 매우 부적절한 처신이었다는 지적이 많았다.

최성립 기자    csr@iworldtoday.com


기사 URL : http://www.iworldtoday.com/news/articleView.html?idxno=305256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