겨울왕국 ‘엘사는 알고보면 늙었다?’
상태바
겨울왕국 ‘엘사는 알고보면 늙었다?’
  • 월드투데이
  • 승인 2014.02.13 14: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영화 '겨울왕국' 엘사

[월드투데이 오효진 기자]
최근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 ‘디즈니 공주 최연장자’라는 제목의 글이 공개되며 ‘겨울왕국’의 엘사가 21살로 유일한 성인임이 밝혀지며 놀라움을 자아냈다.

게시글에 따르면 디즈니 애니메이션 관련 정보의 백과사전 사이트 디즈니위키아에 따르면 디즈니 공주 최연장자는 바로 최근 ‘렛잇고’ 열품의 주인공인 ‘겨울왕국’의 엘사다. 엘사는 대관식 할 때 이미 성인으로 21살로 설정돼 있있어 가장 큰 언니로 선정됐다.

다른 디즈니의 주인공들 나이는 이상한 나라의 앨리스의 앨리스는 12살, 백설공주는 14살, 인어공주는 16살에 불과하다. 그나마 많다고 할 수 있는 캐릭터카 19살인 신데렐라와 성을 탈출 할 수 있을 정도의 긴 머리카락의 소유자인 라푼젤이다. 라푼젤은 18살로 설정되어 있기 때문인 것으로 알려져 충격을 주고있다.
 

월드투데이    webmaster@iworldtoday.com


기사 URL : http://www.iworldtoday.com/news/articleView.html?idxno=44572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