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구온난화로 히말라야 빙하 녹아 대홍수 발생"
상태바
"지구온난화로 히말라야 빙하 녹아 대홍수 발생"
  • 박희숙 기자
  • 승인 2020.01.03 15: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월드투데이] 박희숙 기자 = 지구온난화가 계속될 경우, 히말라야에 있는 수 천 곳의 호수가 범람해 홍수를 일으킬 가능성이 높다는 연구결과가 나왔다.

(사진제공=뉴스1)

독일 포츠담 대학교 연구진은 현재의 지구온난화 수준이 지속된다는 가정하에, 히말라야에 존재하는 빙하호들의 정보를 취합하고, 지형학과 위성 데이터 정보를 동원해 총 54억 회의 시뮬레이션을 진행했다.

그 결과 지구온난화로 히말라야의 얼음과 눈이 녹아내리면서 빙하를 둘러싼 흙과 돌의 경계가 무너질 수 있다는 사실을 확인했다.

이러한 일종의 제방 붕괴 현상은 대규모 산사태를 유발할 수 있으며, 무너진 흙이 히말라야 곳곳에 존재하는 약 5000곳의 호수로 쏟아지며 결국 홍수로 이어질 수 있다는 것이 연구진의 예측이다.

빙하가 녹아내려 발생하는 ‘빙하 홍수’의 위험은 히말라야 전 지대에서 높게 예측되는데, 연구진은 특히 히말라야 동부 지역의 위험이 다른 지역에 비해 3배에 달한다고 경고했다.

연구진은 “히말라야 상류에 거주하는 인구 및 인프라와 수력 발전량 추세가 증가하고 있기 때문에, 빙하 홍수로 인한 미래의 위험에 대해 예측하는 것은 매우 중요하다”라고 강조했다.

이어 “이전 연구들을 살펴봤을 때 히말라야 빙하의 3분의 2가 10년 내 사라질 것으로 예상되며, 호수에 많은 물이 쌓이면 특히 하류에 사는 사람들에게 심각한 위험이 될 것”이라고 경고했다.

박희숙 기자    phs@iworldtoday.com


기사 URL : http://www.iworldtoday.com/news/articleView.html?idxno=303547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